성 이냐시오 예수회 예수회 영성 양심성찰 이냐시오 영성묵상 영신수련 관구행정 교육사도직 매체소통사도직 영성사도직 사회사도직 청소년사도직 해외 선교 기타 공지사항 언론보도 예수회 소식 해외 예수회
메뉴

  신부님 사랑 앞에 조폭도 두 손 번쩍 [가톨릭평화신문]
작성자   홍보국 작성일 16-12-28 조회수   1174

 

신부님 사랑 앞에 조폭도 두 손 번쩍
예수회 그레고리 보일 신부, 사랑과 연대로 직업 교육과 일자리 제공하며 희망의 출구 선사
2017. 01. 01발행 [1396호]
홈 > 평화신문 > 문화출판 > 일반기사
   기사를 카톡으로 보내기기사를 구글로 북마크 하기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예수회 그레고리 보일 신부, 사랑과 연대로 직업 교육과 일자리 제공하며 희망의 출구 선사




덜 소중한 삶은 없다

그레고리 보일 지음 / 이미선 옮김 / 공존 /1만 5000원




8만 6000명의 조직폭력배를 거느린 1100개의 갱단이 활개치는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30년간 수천 명의 조직폭력배를 새로운 삶으로 이끈 예수회 그레고리 보일 신부가 들려주는 위로와 회복, 깨달음의 이야기가 담긴 책.

▲ 추수감사절에 홈보이 인더스트리 본사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그레고리 보일 신부(가운데)와 갱 활동을 접고 새로운 희망을 꿈꾸는 홈보이 가족들. photo courtest of homeboy industries




‘갱들의 간디’라 불리는 보일 신부는 최근 10여 년 동안 노벨 평화상 후보로 거론된 인물이다.

보일 신부는 1986년부터 지금까지 LA에서 가장 가난하고 갱들의 활동이 극심한 보일하이츠 지역에서 사도직 활동을 하고 있다. 처음에는 대안학교를 세워 갱들을 교육하고 일자리를 주선해 주다 나중엔 제과점과 카페를 운영하면서 직접 채용하기도 했다. 그러다 2001년에는 ‘홈보이 인터스트리’라는 비영리 독립법인을 설립해 레스토랑, 인쇄, 건물 유지보수, 조경 분야까지 일자리를 확충, 체계적인 직업 교육을 통해 외부 기업과 기관으로 취업 문을 넓혔다. 그는 ‘감옥 대신 일자리’ 캠페인도 함께 펼쳐 현재 매달 200~300여 명의 갱을 교화와 자활로 이끌고 있다.

▲ 덜 소중한 삶은 없다 총을 놓고 제빵사로 거듭난 홈보이 가족의 손. 양팔의 문신이 험난했던 과거를 설명한다.



그는 세계에서 가장 성공적이고 큰 규모의 교정 사업을 이룰 수 있었던 비결로 ‘연민을 통한 유대감 형성’을 꼽았다. 바로 사회교리의 가르침을 그대로 실천한 것이다. 보일 신부는 책에서 ‘사랑’ ‘연대’ ‘유대감’을 강조한다. 그는 무한한 사랑과 신뢰를 기반으로 ‘연민을 통한 유대감 형성’을 가장 중요하게 여기고 실천했다. 

그는 대부분 불우한 가정환경, 열악한 사회환경에서 자라 결국 사회의 가장자리로 밀려난 갱들을 다시 공동체의 따뜻한 울타리 안으로 데려오기 위해 어떠한 어려움과 두려움에도 굴하지 않았다. 칼과 총의 위협을 감수하며 갱단 간의 싸움을 말렸고, 30년 동안 167번이나 갱들의 장례미사를 집전했다. 2003년 혈액암 진단을 받고도 그는 갱들을 위해 이 사도직을 멈추지 않았다.

보일 신부는 “갱단에 가입한 아이 중에 희망에 가득 차 있는 아이는 아무도 없다”면서 자신의 사도직은 이들에게 희망의 출구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이야기한다.

리길재 기자 teotokos@cpbc.co.kr 

리스트로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부탄인 첫 가톨릭 신자이자 사제, 무소의 뿔처럼! [가톨릭평화신문] 홍보국 17-11-15 5
281 정의평화 위원회, 제19대 대통령 선거 담화문 발표 [한국천주교주교회의] 홍보국 17-04-23 758
280 영화로 사회교리 전하며 사회운동 참여 유도 - 예수회 인권연대연구센터 실험극장 ‘i-시네마테크’ 개장 [가톨릭평화신문]홍보국 17-03-10 956
279 성전의 창·소통의 창구로 역할 다할 것 | 「치빌타 카톨리카」 한국어판 편집인 정제천 신부 [가톨릭평화신문]홍보국 17-02-15 928
278 사회 현안에 대한 교황청 관점 신앙 바탕으로 제시 「치빌타 카톨리카」 한국어판 창간 [가톨릭평화신문]홍보국 17-02-15 1092
277 < 꿈 위해 한국 찾은 낭만 신부 > 일본 예수회 나카이 준 신부 [가톨릭뉴스 지금여기]홍보국 17-01-26 2109
276 신간소개 「우주적 영성을 위하여 - 떼이야르의 발견」 [가톨릭신문]홍보국 17-01-06 1058
275 성가 <구세주 내 천주여>: 예수회 스피 신부의 시 [가톨릭평화신문]홍보국 16-12-28 1074
274 신부님 사랑 앞에 조폭도 두 손 번쩍 [가톨릭평화신문]홍보국 16-12-28 1175
273 예수님에게서 희망 찾는 청년 예비신자와 신영세자들 [가톨릭신문]홍보국 16-12-19 807
272 <신간> 덜 소중한 삶은 없다 = 예수회 그레고리 보일 신부 지음. [연합뉴스]홍보국 16-12-13 706
271 예수회 박문수 신부 2016 대한민국 인권상 수상 [연합뉴스]홍보국 16-12-09 640
270 <사일런스> 마틴 스콜세지 감독, 교황과 만나다! [MBC]홍보국 16-12-18 789
269 예수회 국제 인권 옹호 활동과 정신 담아 [가톨릭평화신문]홍보국 16-12-18 508
268 [부음] 예수회 전 총원장 콜벤바흐 신부 [가톨릭평화신문]홍보국 16-12-02 580
1 2 3 4 5 6 7 8 9 10